대종경(大宗經) > 제3 수행품(修行品) > 21장
대종경(大宗經)

구글 사전 검색

대종경(大宗經)

제3 수행품(修行品)

21장

이 청춘(李靑春)이 여쭙기를 [큰 도인도 애착심(愛着心)이 있나이까.] 대종사 말씀하시기를 [애착심이 있으면 도인은 아니니라.] 청춘이 여쭙기를 [정산(鼎山)도 자녀를 사랑하오니 그것은 애착심이 아니오니까.] 대종사 말씀하시기를 [청춘은 감각 없는 목석을 도인이라 하겠도다. 애착이라 하는 것은 사랑에 끌리어 서로 멀리 떠나지를 못한다든지 갈려 있을 때에 보고 싶은 생각이 나서 자신 수도나 공사(公事)에 지장이 있게 됨을 이름이니 그는 그러한 일이 없나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