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불교교사(圓佛敎敎史) > 제1편 개벽(開闢)의 여명(黎明) > 제5장 교법(敎法)의 초안(草案) > 4. 창립 인연들의 결속
원불교교사(圓佛敎敎史)

구글 사전 검색

원불교교사(圓佛敎敎史)

제1편 개벽(開闢)의 여명(黎明)

제5장 교법(敎法)의 초안(草案)

4. 창립 인연들의 결속

대종사, 봉래산에서, 각지 신자가 불어남을 보시고, 다시 조단 교화(組團敎化)를 시험하기 위하여, 원기 6년(1921·辛酉) 6월에 영광 지방에 남자 1단을 조직하시고, 8월에 영광·김제·전주 등지를 합하여 남자 1단, 여자 1단을 조직하시었으나, 그 후 정원이 고르지 못하고 통치가 귀일치 못하므로 후일을 기다려 다시 실행하기로 하고 종전대로 직접 교화를 시행하시었다. 대종사의 그 동안 교화하신 순서를 대략 말하자면, 대각 직후에는 어떠한 법을 인용하든지 오직 발심으로써 교화의 주체를 삼으시었고, 원기 2년(1917·丁巳)부터 4년(1919·己未)까지는 신성 단결 공심으로 교화의 주체를 삼으시었고, 원기 5년(1920·庚申) 새 교강 선포 후로는 교강으로써 교화의 주체를 삼으시었다.
대종사, 입산 후 수년을 경과하여, 장차 정식 회상 열만한 기연이 성숙함을 보시고, 하산의 시기를 기다리시었다. 원기 7년(1922·壬戌) 9월에는 송 규를 진안(鎭安) 지방에 보내시어, 만덕산(萬德山) 미륵사(彌勒寺)에서 최 도화(崔道華)를 만나게 하시고, 그 해 12월, 오 창건·송 도성(宋道性)을 데리시고 친히 가시어, 최 도화·전 삼삼(田三三)·전 음광(全飮光)·노 덕송옥(盧德頌玉) 등을 만나신 후, 이듬 해(원기8년·1923) 3월에 봉래산에 돌아 오시어, 5월에 김제 서 동풍(徐東風)·서 중안(徐中安) 형제를 만나시었다.
이 밖에도, 원평(院坪) 구 남수(具南守)·이 만갑(李萬甲)·장 정수(張正守)·장 적조(張寂照) 등과, 전주 문 정규(文正奎)· 박 호장(朴戶張), 이리(裡理) 박 원석(朴元石) 등 초창의 주요 인연들을 차례로 만나시었고, 원기 9년(1924·甲子) 2월에는 정읍 내장사에서 송 만경(宋萬京)을 만나시었으며, 이어, 최 도화의 안내로 서울에 가시어, 박 사시화(朴四時華) 형제와 성 성원(成聖願)·이 동진화(李東震華)·김 삼매화(金三昧華)를 만나시고, 그 후 이 공주(李共珠) 등을 차례로 만나시었다.